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민·군기술협력사업 총 1389억 투입

머니투데이
  • 세종=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2.28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산업부, 민·군기술협력사업 시행계획 확정 발표

민군기술협력사업 성과/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민군기술협력사업 성과/자료제공=산업통상자원부
민간과 군이 기술협력을 통해 산업경쟁력과 국방력을 동시에 강화하는 '민·군 기술협력사업'에 1389억원이 투입된다. 이는 지난해 1311억원보다 6% 증가한 금액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9일 민·군기술협의회를 열고 국고 1389억원을 투입하는 '2016년도 민·군기술협력사업 시행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부처별로 방위사업청 792억3000만원(57.1%), 산업부 362억2000만원(26.1%), 미래창조과학부 124억원(8.9%), 기타부처110억원(7.9%)이 전담기구인 국방과학연구소 민군협력진흥원을 통해 집행된다.

우선 민·군 공동 기술개발사업으로 '중단거리용 이동식 레이저 기반 무선전력전송 기술 개발' 등 137개 과제에 1187억원이 지원된다.

민·군 상호간의 우수기술을 이전하는 사업으로 '감시정찰용 450g급 초소형 멀티콥터 개발' 등 42개과제에는 128억원이 지원된다.

우수 민수제품의 국방부문 활용을 촉진하고자 민·군 규격 표준화사업으로 7개과제에 15억5000만원이 투입된다.

국방과학연구소, 민간부문의 정부출연연구소 등이 참여하는 기술정보교류사업에는 12억원이 지원된다.

사업별 각 과제들은 올 3월 주관연구기관을 선정·공고하고 4월에 선정기관 평가를 거쳐 5월에 협약이 진행된다. 각 사업 내용은 민군협력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산업부는 민군기술협력사업의 투명성 확보와 사업 활성화를 위해 과제 탈락자에게 사유를 통보하는 등 올해 1월에 공동시행규정을 개정했다.

올해부터는 수출과 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컨설팅 비용도 민군기술협력사업의 사업비로 인정하기로 했다.

산업부·방사청 공동으로 기술정보교류회를 주최하여 민군기술협력사업의 관련 부처와 각 기관의 전문가들이 자유스럽게 소통하는 장도 주기적으로 마련하기로 했다.

민군기술협력 기획력을 높이기 위해 산업기술진흥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등 민간 전문위원들을 민군협력진흥원으로 파견근무하게 하는 제도도 이어갈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