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심서연, 올림픽 여자축구 호주전 객원해설로 참여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3.04 10:2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심서연. /사진=OSEN
심서연. /사진=OSEN
부상으로 아쉽게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한 심서연(이천대교)이 깜짝 해설위원으로 여자축구의 리우올림픽 진출에 힘을 싣는다.

심서연은 4일 열리는 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3차전 호주와의 경기에 SBS스포츠 객원 해설위원으로 참여한다. 박문성 해설위원과 함께 더블 해설로 호흡을 맞출 심서연은 그라운드가 아닌 중계석에서 선, 후배들을 응원하게 됐다.

대표팀의 최전방 공격수였던 심서연은 지난해 8월 2015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동아시안컵 중국전에서 오른쪽 무릎 십자인대 파열 부상을 당해 올림픽 대표팀 합류가 불발됐다. 한국 공격의 핵심으로 활약했던 만큼 선후배들과 경쟁상대를 날카로운 시각으로 분석한 세심한 해설이 기대된다.

한편,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일 밤 7시 25분부터 SBS스포츠에서 생중계된 올림픽 여자축구 최종예선 2차전 한국과 일본 경기는 2.4%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한국이 공동 3위에 오른 가운데, 리우올림픽 진출의 향방이 가늠하기 어려워 지면서 호주와의 3차전에 더욱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중국인 집쇼핑 방지법 연내 추진... '거래허가제' 유력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