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현수, 데뷔 첫 4G 연속 선발.. CLE전 2번-좌익수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5.29 03: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4경기 연속 선발 출장하는 김현수. /AFPBBNews=뉴스1
4경기 연속 선발 출장하는 김현수. /AFPBBNews=뉴스1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타격기계' 김현수(28)가 데뷔 후 처음으로 4경기 연속 선발 출장에 나선다. 타순은 이틀 연속 2번 타자다.

볼티모어는 29일 오전 5시 10분(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 주 클리블랜드의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2016 메이저리그' 정규시즌 3연전 두 번째 경기를 치른다.

전날 6-4로 승리했던 볼티모어는 이날 승리하면 위닝시리즈를 완성할 수 있다. 경기를 앞두고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김현수의 이름도 있었다. 김현수는 전날에 이어 2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다.

김현수는 올 시즌 15경기에서 39타수 16안타, 타율 0.410에 2타점 5볼넷을 올리고 있다. 출루율 0.489에 장타율 0.487로 OPS 0.976이다. 충분히 좋은 성적이다.

특히 김현수는 지난 26일부터 이날까지 4경기 연속으로 선발 출장한다. 김현수는 지난 26일과 27일 김현수는 이틀간 7타수 5안타 1득점 1볼넷을 만들어냈다. 전날 경기에서는 무안타에 그쳤지만, 1득점을 올렸다.

그리고 이날도 선발로 나선다. 2번 타자 겸 좌익수다. 김현수의 4경기 연속 선발 출장은 데뷔 후 처음이다. 벅 쇼월터 감독이 김현수를 중용하기 시작했다고 볼 수 있다.

한편 이날 볼티모어는 애덤 존스(중견수)-김현수(좌익수)-매니 마차도(유격수)-크리스 데이비스(1루수)-마크 트럼보(지명타자)-맷 위터스(포수)-조나단 스쿱(2루수)-페드로 알바레즈(3루수)-조이 리카드(우익수)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선발투수는 우발도 히메네스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차 뛰어드는 샤오미·못뛰어드는 LG…무슨 차이?[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