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BL, 신인 드래프트 순위 추첨-선수 지명 '이원화' 결정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6.09 13: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BL이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의 팀별 순위 추첨과 선수 지명을 이원화 하기로 결정했다. 사진은 지난해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 지명자들. /사진=KBL 제공
KBL이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의 팀별 순위 추첨과 선수 지명을 이원화 하기로 결정했다. 사진은 지난해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 지명자들. /사진=KBL 제공
KBL이 9일 KBL센터에서 제21기 4차 임시총회와 제21기 10차 이사회를 개최했다.

먼저, 임시총회에서는 울산 모비스 신임 구단주로 임영득(1955년생) 현대모비스 대표이사를 선임하였고, 제22기 KBL 사업계획 및 예산에 대해 논의하고 이를 승인했다.

다음으로 개최한 이사회에서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행사에 대해 논의한 결과, 드래프트 구단 순위 추첨과 선수지명 행사 날짜를 달리하여 이원화로 시행할 것을 결정했다.

이를 통해 드래프트에 대한 이슈가 활성화됨은 물론 드래프트 선수에 대한 구단의 검토 기간이 확보되어 전력에 맞는 선수를 선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6 국내 신인선수 드래프트 선수 지명 행사는 10월 17일에 시행되며 세부 진행 방식은 추후 결정하기로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