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비트코인의 폭등 배후: 중국 매수자들의 수요 왕성…한달새 67% 폭등

  • 중국망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6.20 16: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근 한 달간의 활황 장세로 비트코인이 다시 투자 무대로 돌아왔다. 한 때 인기를 끌다 냉대를 받던 비트코인의 폭등을 이끈 주역은 누구일까?
비트코인의 폭등 배후: 중국 매수자들의 수요 왕성…한달새 67% 폭등

‘중국 큰 손’이 왔다.
최근, 비트코인은 얼마나 폭등했을까? 올해 5월말, 비트코인 가격이 폭등했다. 5월27일에서 29일까지 3일 만에 2950위안 정도였던 비트코인 가격이 3800위안으로 오르면서 25%의 상승폭을 보였다. 6월12일 국내 비트코인 거래 플랫폼인 huobi.com의 데이터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이 갑자기 13% 상승해 3880위안에서 4400위안으로 훌쩍 높아졌다. 13일 비트코인 장중가는 다시 4800위안으로 뛰었고, 어제는 5000위안 선을 순조롭게 넘어 달러 가격도 750위안을 넘어 2014년 초 이후 최고가를 기록했다.
최근 1개월 간 비트코인 가격은 67% 가까이 폭등했고, 1년 동안 200%라는 놀라운 상승폭을 기록했다. 2013년 비트코인의 성황에 앞다투어 매입했던 투자자들이 마침내 투매의 희망을 보게 되었다. 선전(深)의 집값도 비트코인 앞에서는 뜬구름이라고 조롱하는 투자자들도 있다.
비트코인의 탄생이 위대한 인터넷 금융의 실험이든 geek이 주도하는 폰지 게임이든 비트코인은 이미 세계에서 가장 주목 받는 인터넷 가상 화폐가 되었다.

작년 A주의 ‘복사판’
작년 A주 시장은 ‘레버리지 불 마켓’으로 불렸다. 비트코인의 레버리지 도입이 어쩌면 이번 폭등을 이끈 주요 요인 중 하나일 수 있다.
신용거래(레버리지 거래)는 중국 국내 많은 비트코인 거래 플랫폼이 제공하는 서비스 중 하나이다. 기자는 huobi.com에 가입한 후 시스템 지원 최고 마진이 3배에 달하고, ‘공매도 레버리지 알려주기’라는 교육 동영상도 있어 플랫폼은 레버리지 거래액의 1%의 수수료를 받는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자료에 따르면 레버리지 거래 서비스는 ‘홍콩 비트 국제 유한공사’의 해외 법인에서 제공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계 관계자는 감독 관리 당국이 행동을 취할 때 마다 비트코인 가격이 심하게 요동칠 수 있어 향후 가치 보장에서 리스크가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비트코인의 취약성과 정부 정책 불분명, 법률적인 보장 부족 등이 비트코인의 앞날에 불확실한 요소를 가중시키기 때문에 비트코인 투자는 여전히 높은 리스크가 존재하는 투자이다.

중국망 은 중국을 대표하는 온라인 언론사의 하나로 2001년 설립되었다. 한국어, 중국어, 러시아어, 영어, 에스페란토어,프랑스어, 독일어, 에스파냐어, 아랍어, 일본어 등 총 10개 언어별 기사와 화보, 동영상 뉴스를 하루 총평균 1만 여건 가량 제공한다. 주로 망국의 정치,경제,사회 등에 관련된 속보 및 논평 기사를 다루며 신화망 인민망과 함께 중국 3대 뉴스포털로 자리잡고 있다. 중국망기사 원문 바로가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