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3승' 카스티요 "내 역할 집중하면 가을야구 진출 가능"

스타뉴스
  • 부산=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7.24 21: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카스티요.
카스티요.
8이닝 1실점 무사사구 역투를 펼치며 3승 달성에 성공한 카스티요가 승리 소감을 밝혔다.

한화 이글스는 24일 오후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원정 경기에서 8-1로 승리했다.

이로써 앞서 롯데와의 2연전을 모두 내줬던 한화는 2연패에서 탈출, 37승 47패를 기록하며 리그 7위를 유지했다. 반면, 5할 승률에 1승만을 남겨놓았던 롯데는 43승 45패를 올리며 리그 5위 자리를 지켰다.

이날 카스티요는 속구 최고 구속 160km의 공을 뿌린 가운데, 스트라이크 62개, 볼 29개를 각각 기록했다. 속구 55개(146~160km), 슬라이더 22개(128~145km), 체인지업 14개(136~145km)를 각각 구사했다. 8이닝 4피안타 무사사구 7탈삼진 1실점.

경기 후 카스티요는 "속구가 강점인 걸 알기 때문에 오늘 속구를 공격적으로 던졌다. 특히 투심의 움직임이 좋았다. 지난 롯데와의 데뷔전에서 승리해 좋은 기억을 갖고 있어 더 자신있게 던졌다. 또 오늘 경기에서 초구 스트라이크를 잡으려고 노력했던 게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 후반기 내 역할에 집중하고 잘해나가면 팀이 가을야구에 진출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매 경기 팀 승리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