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승장' 김성근 감독 "계투진, 특히 심수창이 잘 던졌다"

스타뉴스
  • 대전=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935
  • 2016.08.07 22:0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승장' 김성근 감독 "계투진, 특히 심수창이 잘 던졌다"
한화 김성근 감독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한화 이글스는 7일 오후 6시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9357명 입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 경기에서 8-3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화는 NC와의 주말 3연전에서 2승 1패를 기록, 위닝 시리즈를 장식했다. 한화는 44승3무52패를 기록하게 됐다. 반면 NC는 전날 1위 등극의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한 채 56승2무35패를 기록했다.

경기 후 김성근 감독은 "윤규진이 5회까지 잘 버텨줬다. 뒤에 있는 투수들이 이어가기 편했다. 뒤쪽 계투진이 제 역할을 잘해줬다. 특히 심수창이 침착하게 잘 던져줬다"고 했다.

이어 로사리오 홈런과 대타 차일목의 페이크 번트 앤 슬러시가 성공해 흐름을 우리 쪽으로 가져올 수 있었다. 김태균도 잘 쳐줬다"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