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농구존스컵]신한은행, 4승1패로 우승…김단비 MVP

  • 뉴시스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8.08 00: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시스】김희준 기자 = 한국 대표팀 자격으로 제38회 윌리엄존스컵에 나선 인천 신한은행이 우승을 차지했다.


신기성 감독이 이끄는 신한은행은 7일 대만 뉴타이베이에서 열린 제38회 윌리엄존스컵 국제농구대회 풀리그 최종전 대만A와의 경기에서 64-63으로 한점차 승리를 거뒀다.


김단비가 19득점 7어시스트로 활약해 신한은행 승리에 앞장섰다. 윤미지가 17득점으로 힘을 더했고, 곽주영도 8득점 12리바운드로 제 몫을 했다.


이날 승리로 4승1패를 기록한 신한은행은 나란히 4승1패의 성적을 거둔 일본을 승자 승 원치에 따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신한은행은 지난 5일 미국에 55-63으로 졌을 뿐 대만B와 태국, 일본, 대만A를 상대로 모두 이겼다.


김단비는 대회 최우수선수(MVP)를 차지했다. 김단비는 대회 베스트5에도 이름을 올렸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어가 서울로 오는데"…또 지방으로 떠밀리는 공공기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