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차, 9월 출격 '신형 i30' 외관 티저 이미지 공개

머니투데이
  • 박상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8.11 08: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년만의 완전변경 모델 '하반기 기대작'…'캐스캐이딩 그릴' 최초 적용

신형 i30 티저 이미지/사진제공=현대자동차
신형 i30 티저 이미지/사진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다음 달 국내 출시되는 준중형 해치백 신형 i30의 외관 티저 이미지를 11일 처음 공개했다. 현대차 (181,000원 상승2000 1.1%)는 이와 함께 피터 슈라이어 현대·기아차 디자인 총괄 사장이 신형 i30 디자인 콘셉트를 직접 소개하는 영상도 공개했다.

슈라이어 사장은 소개 영상에서 "신형 i30는 간결하면서도 역동성이 느껴지는 디자인으로 한 단계 진보한 현대차 디자인의 비전을 보여준다"며 "매끄러운 선, 정제된 면, 조각 같은 형상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에 의해 시간이 지나도 인정받을 수 있는 디자인으로 완성됐다"고 설명했다.

신형 i30는 2011년 출시된 2세대 모델 이후 5년 만의 완전변경(풀체인지) 모델로, 현대차 글로벌 전략 해치백 차량이다. 특히 유럽 현지를 공략하는 첨병 역할을 해왔다.

신형 i30은 기존 스포티하고 역동적인 디자인을 더 발전시켰을 뿐 아니라 간결한 면처리, 풍부한 볼륨감 등이 정제된 이미지도 구현했다.


특히 전면부에 현대차가 새롭게 선보이는 '캐스캐이딩 그릴'(Cascading grille)을 최초 적용해 세련미를 극대화했다.

현대차는 캐스캐이딩 그릴과 관련, 용광로에서 녹아내리는 쇳물의 웅장한 흐름과 한국 도자기의 우아한 곡선에서 영감을 받은 결과물이라고 소개했다. 향후 출시될 현대차의 신차들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이밖에 신형 i30가 강력한 주행성능을 구현하는 파워트레인, 커넥티비티 신기술 등을 갖춰 향후 글로벌 준중형 시장에서 큰 돌풍을 일으킬 것이라고 기대했다.

신형 i30는 다음 달 국내를 시작으로 유럽 등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디자인, 설계, 테스트에 이르기까지 유럽에서 개발된 신형 i30가 출시를 앞두고 있다"며 "기존과는 확연히 차별화된 유럽 스타일의 디자인과 주행성능을 기반으로 국내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형 i30 티저 이미지 '캐스캐이딩 그릴'/사진제공=현대자동차
신형 i30 티저 이미지 '캐스캐이딩 그릴'/사진제공=현대자동차
신형 i30 티저 이미지/사진제공=현대자동차
신형 i30 티저 이미지/사진제공=현대자동차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