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첫 선발승' 박시영 "이겨나가면 가을야구할 수 있을 것"

스타뉴스
  • 울산=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8.23 23: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시영.
박시영.
데뷔 첫 선발승을 낚은 롯데 자이언츠 박시영이 가을 야구에 대한 열망을 드러냈다.

박시영은 23일 울산 문수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위즈와의 경기서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91구를 던져 8피안타 2볼넷 4탈삼진 3실점을 기록하면서 승리 투수가 됐다. 덕분에 롯데는 kt를 8-4로 꺾고 2연승을 달렸다.

경기 후 박시영은 "무엇보다 팀 승리가 좋다. 저도 승리할 수 있어 기쁘다. 오늘처럼 한 경기, 한 경기 이겨나가면 가을 야구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시영은 1회초 2점을 내주며 흔들렸지만 2회초를 삼자범퇴로 막아내면서 빠르게 중심을 잡았다. 이에 대해서 박시영은 "1회에 (이대형의) 내야 안타 이후 빠른 주자가 나갔다는 생각에 신중히 하려는 것이 오히려 독이 됐다. 2회부터 마음을 비우고 편안하게 던졌다. 1군 첫 선발이지만 중간으로 나올 때와 똑같은 마음으로 던졌다. 매타석 승부에 집중해 최선을 다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