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촬영 거의 끝났는데…' 유인나, 中드라마 하차 이유는?

머니투데이
  • 이슈팀 조현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8.31 16: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유인나(34)가 3분의2이상 촬영을 마친 중국 드라마 '상애천사천년 2'에서 이달초 하차했다. /사진 = 이기범 기자
배우 유인나(34)가 3분의2이상 촬영을 마친 중국 드라마 '상애천사천년 2'에서 이달초 하차했다. /사진 = 이기범 기자
배우 유인나(34)가 중국판 '인현왕후의 남자'에서 하차한 가운데 그 배경을 두고 궁금증이 일고 있다.

31일 중국 시나연예 등 현지매체 등에 따르면 유인나는 전체 28부작 중 3분의2 이상 촬영을 마친 드라마 '상애천사천년 2'에서 하차했다. 대만 가수 출신 배우 곽설부가 배역을 대신한다.

유인나는 지난달 초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사드·THAAD) 한국배치 결정 이후 꾸준히 하차설이 제기된 바 있다. 사드배치를 반대하는 중국 측이 한국 배우들의 섭외를 취소한다는 소문이 돌면서다.

이달 초 유인나는 상애천사천년2 촬영이 늦춰져 국내 일정과 겹치게 됐다며 하차 이유를 밝힌바 있다. 유인나는 '태양의 후예' 김은숙 작가의 신작 드라마 '도깨비'에 합류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