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경기도, 올해 中企 육성자금 3000억 증액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9.05 11: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총 1조8천억원으로 확대...

경기도가 도내 중소기업 지원 강화를 위해 당초 1조5000억 원이었던 올해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3000억 원 증액한 1조8000억 원으로 확대 지원한다.

5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번 자금 확대·운영 결정은 계속되는 경기침체로 힘들어하는 영세 소상공인 및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하고, 도내 기업들의 시설투자 촉진을 통한 일자리창출을 도모하기 위한 조치다.

도는 2016년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운전자금’ 7000억 원, ‘창업 및 경쟁력강화자금’ 8000억 원 등 총 1조5000억 원을 운용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하지만 지난 8월 기준 올해 계획대비 75% 가량인 1조1260억 원을 지원함으로써 조기소진의 가능성이 있고, 이에 따른 경제피해 최소화와 기업의 자금수요를 적기에 대응하기 위해 증액을 결정했다.

우선, ‘운전자금’은 7000억 원에서 330억 원을 증액한 7330억 원으로 확대했다. 이 중 담보력이 부족한 영세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소상공인 지원자금’을 700억 원에서 300억 원을 늘린 1000억 원으로 확대하고, 사회적 목적을 우선적으로 추구하는 사회적 경제기업 지원을 위해서도 당초 50억 원에서 80억 원으로 30억 원을 증액한다.

또, 공장 건축 및 매입 등 시설투자 촉진 지원을 위해 필요한 ‘창업 및 경쟁력강화자금’은 8000억 원에서 2670억 원을 증액한 1 670억 원으로 늘렸다.

손수익 경기도 기업지원과장은 “이번 자금 확대 조치를 통해 경기침체로 힘들어하는 영세 소상공인과 시설투자 기업 자금애로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자금신청을 원하는 기업은 경기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을 방문하거나, 경기도 중소기업육성자금 홈페이지(//g-money.gg.go.kr)를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