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소유진, 플로리스트로 변신?…"시원한 미소 사랑스러워"

머니투데이
  • 스타일M 마채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0.01 11: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인스타일
/사진=인스타일
배우 소유진이 멋스러운 플라워 화보를 선보였다.

29일 스타&패션 매거진 인스타일 측은 소유진과 함께한 플라워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소유진은 가을 느낌이 물씬 풍기는 갈대 등을 품에 안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소유진은 블루 톤의 패턴 원피스를 입고 블랙 스틸레토 힐을 더해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소유진은 브라운 컬러 롱 웨이브 헤어 스타일과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인스타일
/사진=인스타일
또 다른 화보 속 소유진은 퍼플 컬러 니트 원피스를 입고 우아하고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그는 꽃을 매만지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소유진은 "다른 워킹맘들처럼 저도 일이 바쁠 때 아이와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과 더 잘해야겠다는 긴장감이 생긴다"며 가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엄마나 아내의 역할은 하는 만큼 바로 피드백이 오는데, 일은 열심히 한다고 해도 내가 한 만큼 마음대로 되는게 아니더라"며 "남편은 하나고, 아이는 둘인데, 일을 통해 만나는 대중은 그 수를 가늠할 수조차 없다"고 전했다.

소유진은 또 자신의 육아 원칙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아이들이 내 행동 하나하나를 보고 스펀지처럼 흡수하는데, 결국 내가 오늘 하는 행동이 내 아이의 내일, 즉 미래가 된다"며 "내가 오늘은 충실히 살아가는 것, 그게 가장 중요한 숙제"라고 밝혔다.

앞으로의 연기 활동에 대해선 "'아이가 다섯'에서 세 아이의 엄마인 안미정 역할이 매우 자연스러웠던 것처럼 자신에게 어울리는 역할이 좋다"라며 "소유진을 생각하면 기분이 좋아지고 미소가 떠오르는 배우로 남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소유진이 출연한 드라마 '아이가 다섯'은 지난달 21일 종영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