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이엠, 듀얼카메라·증강현실 신규사업 드라이브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2016.10.10 08:5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45억원 규모 유상증자 추진…"미래성장동력 확보 차원에서 신제품 개발 적극 나설 것"

차트

MTIR sponsor

전자부품 전문기업 아이엠이 자금조달을 통해 듀얼카메라, 피코프로젝터 등 신규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아이엠 (1,130원 상승15 -1.3%)은 현재 진행중인 145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한 자금으로 듀얼카메라 시장에 대비하기 위한 해외공장 증설에 나설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또 피코프로젝터를 응용한 증강현실(AR) 사업에도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아이엠은 스마트폰에 탑재하는 카메라모듈 부품을 주력으로 생산한다. 중국과 필리핀 등에서 카메라 렌즈, 자동초점장치(AF모듈), 카메라모듈을 제조하는 라인을 구축했다. 특히 렌즈부터 카메라모듈까지 통합 생산할 수 있는 수직계열화를 통해 수익성 개선뿐 아니라 수주물량 증대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

아이엠은 LG전자, 화웨이, 애플 등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가 신규 제품에 듀얼카메라를 채용하는 시장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관련 생산설비 구축을 준비하고 있다. 이미 관련 기술 개발은 막바지에 이른 상태로, 주력 생산거점인 필리핀 공장에 45억원을 투자해 생산설비 확대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 필리핀뿐 아니라 베트남에 렌즈와 카메라모듈 생산라인을 신규로 구축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듀얼카메라는 카메라 렌즈가 두 개인 모듈로, 다중 초점으로 촬영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를 통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비교적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향후 듀얼카메라 수요는 점차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아이엠은 또 미래성장동력 확보 차원에서 증강현실에 응용할 수 있는 피코프로젝터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신제품 개발에도 나선다는 방침이다. 아이엠은 올해 세계적으로 주목받은 모바일게임 '포켓몬 고'와 관련해 증강현실 관련주로 시장에서 주목받으며 주가가 급등락을 거듭했다. 뿐만 아니라 의료용 카메라 등 의료진단기기 개발에도 자금을 투입할 예정이다. 바이오 헬스케어, 레이저 피코 프로젝터 관련 신제품 개발에 약 20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아이엠은 보통주 376만2000주를 새로 발행하는 총 145억원 규모의 주주배정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의 유상증자를 진행 중이다. 한 주당 예정발행가는 3855원, 청약예정일은 오는 11월 23~24일, 신주상장예정일은 12월 14일이다. 주관사는 신한금융투자가 맡았다.

아이엠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는 듀얼카메라 시장에 대비해 관련 기술을 개발하고 렌즈와 모듈 설비 생산능력 확대를 위한 자금 조달"이라며 "또 회사의 미래 먹거리 확보 차원에서 의료진단기기와 레이저 피코 프로젝터 기술을 응용한 신제품 개발 및 생산에 자금을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