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문제적 남자' 샤이니 민호, 알고보니…'뇌섹돌'

머니투데이
  • 이슈팀 박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0.17 11: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샤이니 민호가 '문제적 남자'에서 '불꽃 승부욕'을 보여줬다./사진='문제적 남자' 화면 캡처
샤이니 민호가 '문제적 남자'에서 '불꽃 승부욕'을 보여줬다./사진='문제적 남자' 화면 캡처
샤이니 민호가 '문제적 남자'에서 불타는 승부욕을 보였다.

지난 16일 밤 방송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는 샤이니 민호가 게스트로 출연해 멤버들과 문제풀이를 했다.

민호는 "뇌섹남은 아니다. 평소 '문제적 남자'를 보며 풀 수 있는 문제가 많지 않았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지만 문제가 시작되자 달라진 눈빛으로 문제풀이에 집중했다.

민호는 이날 여러 문제를 맞히며 활약했다. 모두가 웃고 이야기하는 동안에도 '불꽃 집중력'을 보인 그는 아무도 답을 맞히지 못한 그림 퀴즈의 답을 알아내기도 했다.

민호는 "형이 없었다면 승부욕이 강하지 않았을 것"이라며 활활 타는 승부욕의 이유가 친형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는 "두 살 위의 형이 서울대 체육교육과를 나왔다"며 "형은 공부도 운동도 잘하는 완벽주의자"라고 소개했다. "엄마가 형의 반만 따라가라고 했다"는 이야기도 덧붙였다.

박경은 민호의 승부욕에 대해 "녹음실에서 민호가 고음 부분만 30분을 녹음하더라"며 목격담을 전했다. 민호는 "잘 하고 싶어서 그랬다"며 민망해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