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신종인플루엔자 범부처 사업단, 국내 최초 ‘인플루엔자’ 교과서 발간

더리더
  • 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0.25 19: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신종인플루엔자 범부처 사업단, 국내 최초 ‘인플루엔자’ 교과서 발간
인플루엔자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국내 최초의 교과서

기초, 진단, 치료 및 예방까지 종합적인 지식 다뤄

보건복지부가 국가연구개발사업으로 지원하고 있는 신종인플루엔자 범 부처 사업단(사업단장 김우주 고려대구로병원 감염내과 교수)은 국내 최초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인플루엔자를 정리한 교과서 ‘인플루엔자’를 발간했다.

이번 교과서는 단편적 문헌인 기존 교재들과 달리 한 권에 종합적으로 인플루엔자에 대한 기초, 임상, 진단, 치료 및 예방까지 담은 것은 물론 국내 인플루엔자 연구 결과와 유행 현황을 반영한 최초의 인플루엔자 교과서라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인플루엔자 바이러스학’을 시작으로 ‘동물 인플루엔자’, ‘인플루엔자의 역학 및 감시’, ‘인플루엔자 임상특성 및 관리’, ‘인플루엔자의 진단’, ‘인플루엔자의 치료’, ‘인플루엔자 백신’까지 총 7개의 세션으로 구성됐으며 산ㆍ학ㆍ관ㆍ연에 종사하는 국내 최고의 인플루엔자 전문가들이 13개의 주제로 나눠 교재 집필에 참여했다.

교과서는 앞으로 인플루엔자를 연구하고자 하는 대학(원)생에게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지식을 습득하는데 좋은 책자로 사용될 것이며, 기초연구자는 물론 임상에서 환자를 돌보는 의료인에게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인플루엔자의 공중보건관리 및 정책 연구에 좋은 참고서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우주 사업단장은 “현재까진 외국 서적 외에는 참고할만한 교과서가 없었다”며 “인플루엔자 전반을 아우르는 국내 최초의 교과서로서 우리나라가 계절 및 대유행 인플루엔자의 위협으로부터 벗어나 건강하고 안전한 국가가 되는데 유익하게 활용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종인플루엔자 사업단은 2009년 출범 이후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다양한 인플루엔자 전문가 교육과정을 운영, 현재까지 1,700여명이 참가했으며, 상황별 인플루엔자 지침서 및 백신 R&D 책자 등을 발간하는 등 인플루엔자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다방면으로 힘써왔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pyoungbok02@gmail.com

이 기사는 더리더(theLeader)에 표출된 기사로 the Leader 홈페이지에서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고 싶다면? ☞ 머니투데이 더리더(theLeader) 웹페이지 바로가기
우리시대 리더를 페이스북을 통해 만나보세요~!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바이든 美대통령, 삼성부터 가는데 이재용은 '재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