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의왕시 1인창조기업센터, '3D 프린팅 해커톤' 개최

머니투데이
  • 권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1.12 23:0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의왕시 1인창조기업센터, '3D 프린팅 해커톤' 개최
의왕시 1인창조기업비즈니스센터는 창업진흥원(3D프린팅특화형센터), 크리에이티브팩토리 등 9개 기관과 함께 2016 3D 프린팅 해커톤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1일에 시작해 무박 2일간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 광교홀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경기권과 영·호남권 1인창조기업 대표를 비롯해 대학생, 교수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 첫 날 3D프린팅 비즈니스모델을 소개하는 레드버킷 한대탁 대표 외 3명의 '전문가 3인 특강'을 시작으로, 총 31개 팀로 구성된 학생들이 '꿈꾸는 세상 Re-Think 캐릭터'를 주제로 창업아이디어 사업화 오디션을 벌이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참가 팀들은 행사 기간 제품 설계와 3D프린터를 활용해 프린팅을 하고 현장멘토링을 통한 비즈니스모델 수립과 투자오디션 등의 시간을 가졌다.
의왕시 1인창조기업센터, '3D 프린팅 해커톤' 개최
또한 ㈜더치프레소의 '폡카페'와 '10초 캐리커쳐'가 부대행사로 상시 운영됐으며, '3D프린팅 악기연주 미니콘서트'와 '플리마켓' 등도 펼쳐졌다.

아울러 메이킹북스토리의 '캐프런' 앞치마 체험 등이 진행돼 한 층 분위기를 높였다.

푸르다 변길진 대표는 "이번 해커톤을 통해 3D프린팅 기술의 한계에 대해 새로운 정의를 내리는 기회가 됐다"며 "이런 새로운 시각을 발휘해 아이디어를 사업화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 공동 주관을 맡은 의왕시 1인창조기업비즈니스센터 송영일 총괄매니저는 "각자의 제품을 아이디어와 기술력으로 경쟁하는 것도 의미가 있지만, 함께 제작하며 배우는 팀워크와 제품에 대해 고민하는 과정에서 더 큰 경험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통해 아이디어 사업화를 이루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시 1인창조기업센터, '3D 프린팅 해커톤' 개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