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靑 "사상누각" 발언에 檢 "예우해줬더니"…사상누각 의미는?

머니투데이
  • 진경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1,684
  • 2016.11.23 07: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이 지난 20일 춘추관에서 최순실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수석, 정호선 전 청와대 비서관의 범죄 혐의에 박근혜 대통령이 공모관계에 있다는 검찰 중간수사결과 발표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뉴스1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이 지난 20일 춘추관에서 최순실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수석, 정호선 전 청와대 비서관의 범죄 혐의에 박근혜 대통령이 공모관계에 있다는 검찰 중간수사결과 발표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사진=뉴스1
청와대가 검찰 수사에 대해 '사상누각'이라는 단어를 쓰면서 신뢰할 수 없다는 뜻을 내비쳤다. 검찰은 "증거를 10초만 공개해도 촛불이 횃불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사상누각((沙上樓閣)은 모래 위에 세워진 누각이라는 뜻으로 기초가 튼튼하지 못하면 곧 무너지고 만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보통 사상이나 정책에 있어 기반이 부실한 경우 사용된다.

앞서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지난 20일 "검찰 수사 결과는 객관적 증거를 무시한 채 상상과 추측을 거듭해 지은 사상누각일 뿐"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검찰 관계자는 22일 한 언론을 통해 "(확보한 증거를) 단 10초만 공개해도 촛불은 횃불이 될 것"이라고 반박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