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글로벌 백만장자, 5년 안에 '1200만명' 더 는다"

머니투데이
  • 주명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1.23 10:5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크레디트스위스 "연간 약 6%씩 증가할 것"

전 세계 백만장자수가 앞으로 더 빠른 속도로 늘어날 전망이다. 미국 경제방송 CNBC는 크레디트스위스가 발표한 최신 보고서를 인용해 2021년까지 전 세계 백만장자수가 4510만명에 이를 것이라고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크레디트스위스가 이날 내놓은 '글로벌 부자보고서'에 따르면 작년 전 세계 백만장자수는 3290만명으로 전년보다 2% 가량 늘었다. 하지만 앞으로는 연간 6%씩 백만장자수가 증가할 것이란 설명이다.

보고서는 "전 세계가 더 부유해지면서 백만장자 진입 기준이 꾸준히 낮아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순자산 규모 5000만달러(약 587억원) 이상인 초고액 자산가수 역시 향후 5년 동안 14만9000명에서 20만명 수준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억만장자수는 같은 기간 945명이 추가돼 3000명에 도달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의 불균등은 기본적으로는 백만장자가 늘어나는 속도를 촉진시키는 요인 중 하나로 지목된다. 하지만 보고서는 이번 세기 들어 부의 불균등이 거의 변하지 않았다는 점에서 초고액 자산가 이상 부자들의 증가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진단했다.

백만장자는 미국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늘어날 전망이다. 보고서는 미국 백만장자수가 2021년까지 450만명 증가해 1810만명에 이를 것이라고 봤다. 중국의 경우 같은 기간 120만명 늘어난 270만명이 백만장자에 속할 것으로 보인다. 국가별 백만장자수는 미국이 가장 많고 다음이 일본, 영국, 중국순이 된다고 보고서는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전문가들 "공매도보다 ○○을 봐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