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영상]손경식 "차은택, CJ 창조혁신센터 자리 요구했으나 거절"

머니투데이
  • 김현아 홍재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06 17: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문화계 황태자' 차은택 전 창조경제추진단장 겸 문화창조융합본부장이 CJ그룹 내 창조혁신센터의 자리를 요구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손경식 CJ그룹 회장은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박근혜정부의 최순실 등 민간인에 의한 국정농단 의혹사건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의 청문회에서 "직원들이 차은택과 접촉했다는 사실을 보고 받은 적이 있느냐"는 김경진 국민의당 의원 질의에 "저희 회사 창조혁신센터의 책임을 맡고 싶다는 얘기를 하더라고 보고 받았다"고 답했다.

손 회장은 이어 "우리 직원이 그것은 불가능하다며 거절했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밝혔다.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39;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청문회&#39;에 증인으로 출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손경식 CJ그룹 회장이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을 위한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해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