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BK, 자회사 스킨앤스킨 흡수합병 결정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16 08: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K (263원 상승2 -0.8%)는 자회사인 스킨앤스킨을 1:324.9982559 비율로 흡수합병키로 했다고 16일 공시했다.

MBK는 "잠재력 있는 신규 사업(화장품 사업 등)을 발굴해 회사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업무의 효율화를 극대화 하기 위함"이라고 합병배경을 설명했다.


합병기일은 내년 2월 20일이다. 발행 예정인 합병신주는 총 324만9982주로, MBK가 227만4987주를 자기주식으로 보유하고, 김정우씨가 97만4995주를 보유한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내년 3월 7일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