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해먼드 영국 재무장관 면담

머니투데이
  • 유엄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16 16: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왼쪽)와 필립 해먼드 영국 재무장관이 16일 회동에 앞서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제공=한국은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왼쪽)와 필립 해먼드 영국 재무장관이 16일 회동에 앞서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제공=한국은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6일 오후 서울 소공동 한은 본관에서 필립 해먼드 영국 재무장관과 만났다.

두 인사는 양국 경제·금융 상황을 논의한 데 이어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미국 연준(Fed) 금리인상 △보호무역주의 강화 움직임 등 주요 글로벌 리스크 요인의 영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 총재는 "국내정치 불확실성 증대로 우리 경제에 대해 일부 우려의 시각이 있으나, 현재까지 국내 금융시장 및 해외 한국지표들이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는 우리 경제의 견실한 기초여건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정부의 정책여력이 충분하고 당국간 긴밀한 협조체계가 구축돼 있어 앞으로도 금융시장과 실물경제가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하먼드 장관은 브렉시트 국민투표 이후 영국경제의 안정적 운영을 위한 정책적 노력과 향후 추진일정을 소개하면서 앞으로도 양국간 경제·금융 협력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이날 하루 일정으로 한국을 찾은 해먼드 장관은 이 총재와의 회동에 앞서 유일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윤병세 외교부 장관 등을 면담했다.

해먼드 장관은 앞서 영국 국방장관과 외무장관을 역임했고 지난 7월 신임 재무장관에 임명됐다. 그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준비과정에서 경제·투자부문 유대 강화를 위해 7일~16일 남아공, 일본, 한국 등 3개국을 방문 중이다.



  • 유엄식
    유엄식 usyoo@mt.co.kr

    머니투데이 건설부동산부 유엄식입니다. 건설업계와 서울시 재건축, 재개발 사업 등 취재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번 충전에 800km 주행…'꿈의 배터리' 韓 어디까지 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