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울산문수경기장 새 단장, 2002 WC 노후 관람석 교체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30 09: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시민 편의적으로 개선 … 노후관람석 교체 및 이벤트석, 테이블석, 안전망 설치

문수구장 일반석(E석). /사진=울산 현대 제공
문수구장 일반석(E석). /사진=울산 현대 제공
울산현대축구단이 울산시와 함께 지난 5월부터 추진해온 문수축구경기장 노후관람석 교체 공사를 12월 마무리했다.

이 사업은 총 19억 2100만 원의 사업비(국비 5억 7000만 원, 시비 13억 5100만 원)를 확보해 추진했다.

울산의 홈경기장인 울산문수축구장은 지난 2002년 한일 FIFA 월드컵을 앞두고 건립된 축구전용구장이다. 당시 월드컵 구장 중 가장 먼저 준공됐다. 울산문수축구장은 개관 이후 수많은 국제대회와 K리그 경기를 소화했다.

노후관람석 교체공사는 15년 전에 설치돼 불편했던 문수축구경기장의 ▲ 기존 고정식 의자를 컵홀더가 부착된 접이식 의자로 교체 ▲ 가족들과 함께 피크닉을 즐기면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이벤트석 동,서측 편 1개소 설치 ▲ 여러 명이 함께 이야기하며 즐길 수 있는 테이블석 설치 ▲ 장애인석 교체와 함께 보호자석 설치 등으로 시민이 더욱 다양한 방법으로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또 관람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경기장과 관중석 사이에 안전그물망을 설치, 시민들이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팀 벤치도 유럽이나 남미 등 세계적인 리그에서 사용하고 있는 외국 축구경기장의 팀 벤치와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만큼 편안하고 안락한 팀 벤치를 설치해 선수단의 경기력 향상에 도모하였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문수축구경기장을 새롭게 단장함으로써 축구경기장을 찾아오는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프로축구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불편사항에 대해서는 항상 소통하면서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 속에서 축구경기 관람을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벤트석(첫 번째)-일반석(두,세 번째)-테이블석(네 번째). /사진=울산 현대 제공
이벤트석(첫 번째)-일반석(두,세 번째)-테이블석(네 번째). /사진=울산 현대 제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