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전문]추미애 민주당 대표 신년사 "정권교체 이뤄낼 것"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30 23: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2016.12.29/뉴스1  <저작권자 &copy;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2016.12.29/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0일 신년사에서 "올 한해는 무너진 헌정을 바로 세워야 한다"며 "더불어민주당은 원내 제1당으로서 비상한 사명감과 책임감으로 반드시 탄핵을 완수하고 정권교체를 이뤄낼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은 추 대표의 신년사 전문.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2017 정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댁내 두루 평안하시고 복 많이 받으시길 기원합니다.

지난 한 해는 참 어렵고 힘든 시간들이었습니다. 소수 권력자들에 의해 저질러진 국정농단과 헌정 유린으로 우리 국민이 감내해야 할 고통과 자괴감은 너무도 컸습니다.

그럼에도 우리 국민은 평화적인 광장 민주주의로 세계사에 길이 남을 촛불시민혁명을 이뤄냈습니다. 우리는 지난해 전국 방방곡곡 남녀노소 광장을 가득 메운 촛불에서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보았습니다. 사람이 길이었고 국민이 답이었습니다. 국민이 이 나라의 주인이었고 민심이 곧 천심이었습니다.

정치는 더 낮아져야 합니다. 정치가 국민을 믿고 올바른 길을 가야 민생도 풀리고 미래도 열릴 것입니다. 무엇보다 촛불민심이 바라는 재벌개혁, 검찰개혁, 사회개혁을 위해 전력투구해야 합니다. 국민의 삶을 규정하고 기본 시민권을 보장해야 하는 개헌을 정치권의 이합집산을 위한 도구로 활용해서도 안 될 것입니다. 정치는 흥정과 셈법이 아닌 진정어린 참회와 반성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의 길에 나서야 할 것입니다.

경제가 너무 어렵습니다. 새해는 외환위기 이후 처음으로 2%대 성장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1300조원을 넘어선 가계부채와 최악의 실업률 속에서 불평등과 양극화는 더욱 심화되고 있습니다. 한국 경제뿐만 아니라 우리 사회의 전진을 가로막고 있습니다. 2017년에는 경제위기가 더욱 고조될 것으로 보입니다.

해법은 공정하고 정의로운 시장경제, 곧 경제민주화에 있습니다. 우리 이웃들은 차가운 윗목에서 초겨울 추위도 녹이지 못하는데 아랫목은 너무 뜨거워 몸도 붙이지 못하는 상황은 분명 비정상입니다. 아랫목이 뜨거워지면 윗목도 따뜻해질 거라는 선량한 믿음이 깨어진지도 오래입니다. 구들장이 문제라면 구들장을 뜯어고치겠다는 각오가 필요한 때입니다.

올 한 해는 무너진 헌정을 바로 세워야 합니다. 우리 사회의 전진을 가로막고 공동체적 가치를 훼손하고 있는 불량 기득권과 낡은 적폐를 들어내는 한 해가 돼야 합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원내 제1당으로서 비상한 사명감과 책임감으로 반드시 탄핵을 완수하고 정권교체를 이뤄낼 것입니다. 정권교체가 촛불민심의 명령이며 국정을 바로 잡고 구조적 적폐를 청산하는 첫 걸음이기 때문입니다. 그렇기에 제1당에 안주하지 않고 제1야당으로서의 소명인 정권교체에 모든 것을 걸겠습니다. 국민 여러분도 함께 해주시리라 믿습니다.

국민 여러분, 정유년 새해 이루시고자 하는 모든 소망에 우리 더불어민주당이 언제나 든든하고 따뜻한 동반자가 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만 年130만원 더낸다…벼락거지 피하려던 영끌족 비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