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대의료원, 첨단의료서비스 향한 발걸음

더리더
  • 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2.30 16: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고대의료원, 첨단의료서비스 향한 발걸음
차세대 EMR 시스템 구축으로 의료정보시스템 고도화

3개 병원의 표준화된 용어와 서식을 통한 연구 인프라 확충


고려대 의료원(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김효명)은 지난 28일 오후 3시 의과대학 본관 유광사홀에서 차세대 EMR 시스템(꿈, KUEM)의 오픈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김재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 염재호 고려대학교 총장, 김효명 의무부총장을 비롯해 의료원 주요 보직자와 교직원, 그리고 삼성SDS 홍원표 사장을 포함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고대의료원이 지난 2015년 4월부터 삼성SDS와 함께 착수해 18개월간 진행한 차세대 EMR 구축 사업은 첨단 의료시스템과 특성화 진료, 연구 인프라 등을 겸비한 선도적 의료기관으로 발돋움한다.

고려대의료원의 차세대 EMR 시스템은 개발 착수 과정부터 임상과별 현장 모니터링과 피드백을 거쳐 직관적이고 사용하기 편리한 사용자 중심의 화면을 구성했다는 데 그 차별성이 있다.

의사별로 진단 및 처방 등 다양한 정보를 EMR 기록에 자동으로 끌어가고 수정할 수 있어 진료의 효율성 및 기록의 정확성을 높일 수 있다.

더불어 표준화된 용어와 서식을 기반으로 하여 의료원 산하 3개 병원의 데이터를 더욱 쉽게 취합ㆍ축적함으로써 연구뿐만 아니라 임상, 기초 의학에 폭넓게 사용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서식 항목들의 관계가 설정되어 있어 서식 내 그룹 및 범주화와 구조화가 가능하기 때문에 연구를 통한 데이터 추출이 쉽고 간편하다.

김재호 이사장은 “선진 진료시스템 도입을 위한 지난 18개월 동안 수고 많았다”고 격려하면서, “선도적인 의료기관으로 비상할 수 있도록 법인은 앞으로도 든든한 후원자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염재호 총장은 “이제는 최근 정보통신기술의 발달에 따른 보건의료서비스 패러다임에 발맞추어 미래형 의료기관으로 도약해야 할 때”라면서 “차세대 EMR 시스템은 고려대의료원이 KU-MAGIC 프로젝트의 핵심축으로써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수준의 의료기관으로 도약할 시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효명 의무부총장은 “차세대 EMR 시스템은 의료원 산하 세 개의 병원의 통합 시스템으로 좀 더 쉽고 편하게 데이터화된 자료를 기반으로 심도 있고 폭넓은 연구를 가능케 할 것”이라며, “앞으로 환자에게 더욱 높은 편의성과 안전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려대의료원은 이번 차세대 EMR 시스템과 기존 OCS, PACS 등 주요 의료시스템의 유기적인 연동을 통해 산하 안암병원과 구로병원의 연구중심병원으로서의 연구 역량을 한층 강화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pyoungbok02@gmail.com

이 기사는 더리더(theLeader)에 표출된 기사로 the Leader 홈페이지에서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더 많은 기사를 보고 싶다면? ☞ 머니투데이 더리더(theLeader) 웹페이지 바로가기
우리시대 리더를 페이스북을 통해 만나보세요~!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0년전 주가 그대로" 값싼 전기요금의 늪… 한전 주주의 '눈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