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건보공단 "16일부터 홈페이지에서 '국민행복카드' 신청 가능"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1.13 10:3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민정혜 기자 =
© News1
© News1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오는 16일부터 건보공단 홈페이지에서 정부로부터 임신·출산비를 지원받는 '국민행복카드'를 신청할 수 있다고 13일 밝혔다.

국민행복카드는 국가에서 임신·출산비 지원을 위해 단태아는 50만원, 쌍둥이 등 다태아는 90만원을 지급하는 제도다. 분만취약지에 사는 임신부에게는 20만원을 더 준다.

현재 국민행복카드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산부인과에서 '임신확인서'를 발급받아 은행이나 건보공단 지사를 방문해야 하지만, 16일부터는 건보공단 홈페이지에서 공인인증서 본인인증 후 '임신정보 불러오기'로 산부인과의 입력 내용을 조회해 국민행복카드를 신청할 수 있다.

산부인과에서 임신 정보를 입력하지 않은 경우에는 본인이 입력하고 임신확인서 원본을 첨부하면 된다. 건보공단 담당자는 해당 정보에 대한 확인 후 카드 발급을 진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