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메이웨더 "맥그리거와 맞대결 관심…파퀴아오와 재대결은 NO"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1.13 11: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NBA 경기를 관람하는 메이웨더 /AFPBBNews=뉴스1
NBA 경기를 관람하는 메이웨더 /AFPBBNews=뉴스1
지난 2015년 은퇴를 선언한 복서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40)가 맞대결을 원하는 'UFC 동시 석권 챔피언' 코너 맥그리거(29)의 제안에 관심이 있다는 의사를 밝혔다. '필리핀 복싱영웅' 매니 파퀴아오와의 재대결에는 관심이 없다고도 했다.

메이웨더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와의 인터뷰를 통해 "맥그리거와의 대결에 관심이 있다. 대전료로 1500만 달러(약 177억원)를 줄테니 한번 붙어보자"고 말했다.

앞서 'UFC 챔피언' 맥그리거는 메이웨더를 여러 차례 도발했었다. 당시 맥그리거는 메이웨더가 종합격투기를 두려워한다며 1억 달러(약 1178억원)의 대전료를 걸고 복싱 경기로 맞붙자고 했었다.

메이웨더는 이어 "맥그리거와의 대결에 흥미가 있지만 난 철저한 사업가다. 그에게 1500만달러 정도는 줄 의사가 있다"면서 1억 달러의 대전료를 걸자는 맥그리거의 도발에 답했다.

마지막으로 메이웨더는 파퀴아오와의 재대결에 관심이 있냐는 질문에 "나는 오직 맥그리거와의 대결에만 관심이 있다"며 재대결 의사가 없음을 밝혔다.

지난 2015년 5월 메이웨더와 파퀴아오는 '세기의 대결'을 펼쳤다. 당시 메이웨더가 판정승을 거둔 바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