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네이버 그라폴리오, 실용음악 창작자 지원 확대

머니투데이
  • 이해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1.20 10: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네이버 그라폴리오, 실용음악 창작자 지원 확대
네이버가 콘텐츠 창작자 포트폴리오 서비스 그라폴리오의 실용음악 분약 창작자 지원을 확대한다고 20일 밝혔다.

네이버는 먼저 총 상금 8000만원 규모의 'BGM(Background Music) 챌린지 시리즈'를 개최한다. 'BGM 챌린지 시리즈'는 전 세계 누구나 봄, 여름, 가을, 겨울 각 계절에 어울리는 음원을 작곡해 응모할 수 있다. 오는 9월까지 4회에 걸쳐 선정된 우수작 80곡에는 총 상금 8000만원이 제공된다. 이를 통해 실용음악 분야 창작자들은 각 계절을 주제로 작곡한 곡을 글로벌 이용자들에게 선보이며 자신만의 포트폴리오를 쌓는 한편, 그라폴리오 마켓을 통해 음원 판매 수익도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네이버 측은 설명했다.

네이버는 그라폴리오의 포트폴리오 분야를 지난해 일러스트레이션에서 실용음악, 디자인, 순수미술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한 이후, 각 분야의 재능 있는 창작자들을 발굴하기 위한 챌린지를 지속 개최해왔다. 특히 최근 차세대 오디오 기술 및 콘텐츠 생태계가 점차 외연을 확장해가고 있는 가운데, 오디오 콘텐츠 분야의 가능성 있는 창작자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작품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을 지속해나간다는 방침이다.

노장수 네이버 그라폴리오 리더는 "현재 그라폴리오에서는 총 900여 명의 실용음악 창작자가 약 3000여 개의 음원을 이용자들에게 공유하고 있다"며 "올해는 실용음악 분야의 챌린지 규모를 보다 확대하고 그라폴리오 마켓을 통한 수익화 성공 사례를 늘려 전 세계 약 1만여명의 창작자와 함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흠슬라 'HMM'의 실적 마법…탄력받는 3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