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설연휴 첫날 고속도로 정체 이어져…정오쯤 절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1.27 09: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9시 현재 서울-부산 6시간20분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민족대명절 설 연휴 첫째날인 2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잠원IC 부근 경부고속도로 일대로 귀성차량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2017.1.27/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민족대명절 설 연휴 첫째날인 2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잠원IC 부근 경부고속도로 일대로 귀성차량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2017.1.27/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설 연휴 첫 날인 27일 오전부터 귀성 차량으로 고속도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정체는 이날 정오쯤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정체는 정오 무렵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이후 저녁 7시에서 8시 사이 정체가 풀릴 것으로 예상된다.

오전 9시 현재(요금소 출발 기준) 서울에서 부산까지는 6시간20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울산 6시간 6분, 서울-대구 5시간7분, 서울-광주 5시간20분, 서울-목포 6시간, 서울-대전 3시간20분, 서울-강릉 4시간 정도 걸릴 것으로 보인다.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면은 현재 총 59.4km 구간에서 정체를 보이고 있다. 특히 오산나들목-안성분기점(12.6km), 천안휴게소-옥산휴게소(15.5km) 등의 구간에서의 정체가 심하다.

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 방면도 총 정체구간은 38.9km다. 여주분기점-감곡나들목(14.8km), 낙동분기점-상주터널북단(7.1km) 구간에서는 답답한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총 정체구간이 23.3km다. 서팽택분기점-서팽택나들복(6.9km), 서평택나들목-행담도휴게소(10.0km), 동서천분기점-군산나들목(6.4km) 등에서의 흐름이 원활하지 못하다.

강원도로 향하는 영동고속도로의 경우 원주나들목-새말나들목(13km) 구간에서 정체가 힘하다. 총 정체구간은 19.2km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