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끊이지 않던 논란…반기문이 남긴 3주간의 '말말말'

머니투데이
  • 신현우 기자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303
  • 2017.02.01 19: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귀국부터 대선 불출마까지…"돈 없어 정당 입당" "촛불 민심 변질" 등 논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대선 불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대선 불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턱받이', '퇴주잔', "돈 없어 정당 입당", "촛불 민심 변질"

대선 불출마를 선언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귀국 3주간 행보는 논란의 연속이었다. 그의 해명에도 논란은 사그라질 기미를 보이지 않았고 오히려 희화화됐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2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서울역까지 이동하기 위해 공항철도 급행 티켓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은 반 전 총장이 만원짜리 두 장을 한꺼번에집어넣는 모습. /사진=공동취재단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2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서울역까지 이동하기 위해 공항철도 급행 티켓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은 반 전 총장이 만원짜리 두 장을 한꺼번에집어넣는 모습. /사진=공동취재단

◇1월12일 '서민 코스프레' 논란
지난달 12일 귀국한 반 전 총장은 공항철도를 이용하기 위해 직접 표 구매에 나섰다. 하지만 승차권 발권기계에 만원권 지폐 두 장을 한꺼번에 넣어 주변 사람들을 당황케 했다. 일각에선 이를 두고 '서민 코스프레'라고 비난했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4일 충북 음성군 맹동면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 꽃동네를 찾아 요양 중인 할머니에게 죽을 떠먹이고 있다. /사진=뉴스1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지난 14일 충북 음성군 맹동면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 꽃동네를 찾아 요양 중인 할머니에게 죽을 떠먹이고 있다. /사진=뉴스1

◇1월14일 '턱받이' 논란
반 전 총장은 지난달 14일 충북 음성 사회복지시설 꽃동네를 방문했다. 당시 요양 중이던 노인에게 직접 죽을 떠먹였다. 하지만 침대에 누워 있는 노인에게 음식물을 떠먹이는 장면과 반 전 총장 부부가 턱받이를 한 것 등이 포착되면서 '보여주기'에 집착한 행동이라며 비난하는 글이 잇따랐다.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지난 14일 고향인 충북 음성군 원남면 행치마을을 방문해 선친의 묘에 성묘한 뒤 음복하고 있는 모습이 논란이 됐다. / 사진=뉴스1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지난 14일 고향인 충북 음성군 원남면 행치마을을 방문해 선친의 묘에 성묘한 뒤 음복하고 있는 모습이 논란이 됐다. / 사진=뉴스1

◇1월14일 '퇴주잔' 논란
반 전 총장이 선친 묘소에 성묘하는 과정이 언론을 통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에는 반 전 총장이 음복하는 모습이 담겼다. 하지만 버려야 할 퇴주잔을 마셨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었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부산 남구 대연동 UN평화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열린 부산지역 대학생들과의 타운홀 미팅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부산 남구 대연동 UN평화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열린 부산지역 대학생들과의 타운홀 미팅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스1

◇1월16일 "돈없어 정당 입당" 논란
반 전 총장은 지난달 16일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반 전 총장은 "홀로 하려니 금전적인 부분부터 빡빡하다. 현재는 당이 없다보니 다 내 사비로 모아놓은 돈을 쓰고 있다. 종국적으로는 어떤 정당이든 함께해야겠다고 생각한다"고 밝혀 논란이 됐다.


◇1월31일 "촛불 민심 변질" 논란
반 전 총장은 지난달 31일 서울 광화문광장 등에서 열리고 있는 촛불집회에 대해 얘기했다. 그는 "지나면서 보니까 광장의 민심이 초기에 순수한 뜻보다는 약간 또 변질된 면도 없지 않아 있다"고 밝혀 구설에 올랐다.

반 전 총장은 1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치교체를 이루고 국가통합을 이루려 했던 순수한 뜻을 접겠다는 결정을 내렸다"며 대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대출이자 늘고 집값 떨어지고"...영끌족, 이중고에 떨고 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