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사이먼 더블더블' KGC, SK 꺾고 홈 8연승 질주

스타뉴스
  • 안양=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2.01 20: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이먼이 덩크슛을 터트리고 있다. /사진=KBL
사이먼이 덩크슛을 터트리고 있다. /사진=KBL
안양 KGC가 서울 SK를 제압하고 홈 8연승을 달렸다.

KGC는 1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SK와의 경기에서 78-69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KGC는 25승9패를 기록, 단독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골밑 듀오의 힘이 돋보였다. 사이먼은 30점 14리바운드를, 오세근은 11점 15리바운드를 기록하며 골밑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사익스도 17점 7어시스트로 활약했고 이정현도 18점 5어시스트로 팀 승리에 기여했다.

사익스가 리바운드를 잡고 있다. /사진=KBL<br />
<br />
사익스가 리바운드를 잡고 있다. /사진=KBL



◆1쿼터 : '사이먼 14점' KGC, SK 압도

KGC 22 : SK 8

사이먼 14점 3리바운드

오세근 4점 6리바운드 2어시스트

KGC는 1쿼터 SK를 압도했다. 초반 김선형에게 점수를 뺏기며 불안하게 출발했지만 사이먼이 정확한 중거리슛과 강력한 골밑 공격을 통해 점수를 가져오기 시작했다. 오세근의 골밑 득점까지 더해지면서 KGC는 12-6으로 치고 나갔다. 사이먼의 활약은 계속됐다. 골밑에서 SK를 계속 괴롭혔다. 여기에 김종근의 속공도 나왔다. 1쿼터를 압도한 KGC는 22-8로 리드를 잡았다.

◆2쿼터 : 사이먼-사익스 19점 합작..KGC 리드

KGC 45 : SK 34

사이먼 10점 3리바운드/사익스 9점 5어시스트

싱글턴 9점 2리바운드/변기훈 6점(3점슛 2개)

KGC는 2쿼터에도 기세를 이어갔다. 사익스가 개인기로 SK의 수비를 뚫어낸 뒤 사이먼에게 앨리웁 패스를 전달하면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한때 SK의 3점슛 공격을 막지 못하면서 흔들린 순간도 있었다. 하지만 사익스와 사이먼의 슛이 연달아 터지면서 분위기를 다잡는데 성공했다. 흐름을 탄 KGC는 다시 점수 차를 벌려나가기 시작했다. 착실하게 점수를 쌓은 KGC는 45-34으로 2쿼터를 마쳤다.

이정현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KBL<br />
<br />
이정현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KBL



◆3쿼터 : 사익스-이정현의 빛나는 콤비 플레이

KGC 64 : SK 54

이정현 7점(3점슛 2개)/사익스 8점 2어시스트

화이트 10점(3점슛 2개)

KGC는 3쿼터 SK의 반격에 주춤했다. 하이트에게 연달아 3점슛을 헌납하면서 45-40으로 쫓겼다. 하지만 KGC에는 사이먼이 있었다. 사이먼은 골밑에서 득점인정반칙을 이끌어내면서 분위기를 다시 KGC쪽으로 가져왔다. 사이먼 다음은 사익스와 이정현이었다. 사익스는 SK의 수비를 무너트린 뒤 오픈 찬스에 있는 이정현에게 공을 전달했다. 이정현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3점슛을 성공시켰다. SK의 추격을 뿌리친 KGC는 64-54로 3쿼터를 끝냈다.

◆4쿼터 : '홈 강자' KGC, SK 잡고 홈 8연승

KGC 78 : SK 69

이정현-오세근, SK 승리 의지 꺾다

KGC는 4쿼터 승기 굳히기에 들어갔다. 이정현이 3점슛으로 포문을 열었다. 이어 오세근이 골밑에서 점수를 뽑아내면서 KGC는 SK와 차이를 벌려나가기 시작했다. SK가 화이트와 김민수의 득점으로 KGC를 흔들려고 했으나 KGC는 꿈쩍하지 않았다. KGC는 공격제한시간을 최대한 소비하면서 템포를 늦추며 안정적으로 리드를 유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BTC 313개 남았다"는 거짓말? 루나 홈피 '보유량 0'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