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민 10명 중 7명 "박근혜 퇴진해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2.23 16: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참여연대·조사기관 공동 여론조사…탄핵찬성 74%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뉴스1 DB.
/뉴스1 DB.

국민의 70% 이상이 박근혜 정부가 물러나야 한다고 생각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참여연대는 지난 21일 여론조사기관 우리리서치㈜와 비영리 공공조사 네트워크 '공공의 창'과 공동으로 벌인 여론조사에서 이같은 결과가 나왔다고 23일 밝혔다.

여론조사 응답자의 74%가 탄핵을 찬성하고 이정미 재판관 퇴임 전에 헌재의 탄핵심판 결과가 나와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응답자의 72%가 촛불집회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으며 86%는 재벌개혁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무작위로 선정된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200명을 대상으로 시행됐다. 표본오차는 95%이고 오차범위는 ±2.8%p이다.

여론조사에 참여한 응답자의 성별은 남성 49.6%, 여성 50.4%로 동등한 편이었다. 지역이나 직업도 비교적 고르게 조사됐으나 자신의 이념성향을 진보라고 밝힌 응답자가 58%로 보수(31.5%)보다 많았다.

참여연대는 "촛불집회에 참여했거나 참여할 의사가 있는 국민이 67.1%에 달한다"며 "촛불혁명에 대한 국민의 호응도가 매우 높다고 추정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이 외 특검의 수사기간을 연장해야 한다는 의견은 68.%, 특검의 청와대 압수수색을 찬성하는 의견은 72.4%였으며 대기업의 지배구조개선·경영 투명성 제고를 위해 상법을 개정해야 한다는 의견에는 69%가 찬성한 것으로 드러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 달 수입이 없어요"… 30년 버틴 공인중개사도 문 닫을까 고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