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 삼성, KBL D리그 2차 대회 우승.. 김태형 MVP 선정

스타뉴스
  • 김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3.15 17:1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D리그 2차 대회 MVP를 수상한 서울 삼성 김태형. /사진=KBL 제공
D리그 2차 대회 MVP를 수상한 서울 삼성 김태형. /사진=KBL 제공
서울 삼성이 인천 전자랜드를 잡고 D리그 2차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삼성은 15일 오후 1시 30분 고양체육관 보조경기장에서 펼쳐진 '2016-2017 KBL D리그' 2차 대회 결승전에서 전자랜드에 76-55로 승리를 거뒀다. 삼성은 1차 대회 우승팀 상무에 이어 2차 대회 정상의 자리에 올랐다.

MVP에는 삼성 김태형이 선정됐다. D리그 2차 대회 3경기에 출전한 김태형은 평균 16.7득점, 2.3리바운드, 3.0어시스트로 활약하며 팀을 2위로 이끌었다. 준결승전과 결승전에서도 평균 19.0득점, 6.0리바운드, 4.5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우승에 크게 기여했다.

우승팀 삼성에게는 상금 700만원과 우승 트로피가, 준우승팀 전자랜드에게는 3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MVP로 선정된 김태형에게는 상금 100만원과 트로피가 수여된다.

한편, 올해로 3년째를 맞는 D리그 2차 대회에서는 박성진(전자랜드), 김강선(오리온) 등 기존 베테랑 선수 외에도 천기범(삼성), 조의태(오리온), 최성모(동부) 등의 신인들도 좋은 활약을 펼쳤다.

KBL은 "정규리그도 6라운드 막바지에 이른 가운데, 잔여 정규경기와 플레이오프에서 D리그에서 활약한 선수들의 선전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