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 도심속 'KB증권 스타나눔 ZONE 숲' 탄생

머니투데이
  • 한은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3.27 11: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노을공원 內 500여그루의 묘목 심고 지속적인 돌봄 활동 예정

지난 25일 서울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KB증권 디지털고객본부 임직원들이 500여그루의 묘목을 심으며 'KB증권 스타나눔 ZONE 숲'을 조성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KB증권.
지난 25일 서울 상암동 노을공원에서 KB증권 디지털고객본부 임직원들이 500여그루의 묘목을 심으며 'KB증권 스타나눔 ZONE 숲'을 조성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KB증권.
KB증권은 지난 25일 서울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 노을공원에서 ‘KB증권 스타나눔 존(Zone) 숲'을 조성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이재형 WM총괄본부장을 포함한 디지털고객본부 임직원 120여명이 참여했으며 500여그루의 묘목을 심고 배수로를 정비하는 등 노을공원 주변 환경을 개선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KB증권은 옛 쓰레기 매립지였던 노을공원의 생명을 되찾아주고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맑은 자연을 되돌려주고자 노을공원시민모임에서 진행중인 '100개 숲 만들기' 프로젝트에 동참했다. 이날 참여한 임직원들은 행사 취지에 맞춰 교통수단을 이용하지 않고 도보로 이동하며 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환경 보호에도 힘썼다.

KB증권은 이번 활동을 일회성 캠페인으로 그치지 않고 매년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해 ‘KB증권 스타나눔 ZONE 숲’을 점차 넓혀 나갈 계획이다.

김재봉 디지털고객본부장은 "본부단합대회를 사회공헌활동으로 진행하며 직원들과 함께 기업의 사회적 책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한 것에 큰 의미가 있었다"며 "앞으로도 ‘KB증권 스타나눔 ZONE 숲’을 지속적으로 돌보며 푸른 환경을 물려줄 수 있도록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두 번 접고, 가로로 늘리고…삼성·LG가 펼친 미래 디스플레이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