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BO미디어데이] LG 양상문 감독, '신제품 G6'로 개막전 선발투수 공개

스타뉴스
  • 용산=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3.27 15: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 양상문 감독.
LG 양상문 감독.
LG 트윈스 양상문 감독이 LG전자의 신제품 스마트폰 'G6'를 이용해 개막전 선발투수를 공개하는 파격을 선보였다.

2017 타이어뱅크 KBO 미디어데이&펜페스트가 27일 서울 용산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열렸다. 31일 개막을 앞두고 10개 구단 감독과 주장, 대표선수 1명이 참석해 분위기를 달궜다.

각 팀 감독들이 시즌 출사표를 던진 뒤 개막전 선발투수를 공개하는 차례서 양상문 LG 감독은 이색적인 방법을 사용해 행사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보통 마이크를 잡고 직접 발표하는데 양상문 감독은 "잠시만 기다려달라"고 한 마디를 남긴 뒤 G6 스마트폰을 꺼내들었다. 대형 화면에 자막으로 'LG트윈스 개막전 선발투수 헨리 소사'라는 문구가 흘렀다.

이어 양 감독은 "저도 이거 한 번 해보고 싶었다"고 웃으면서 "기선 제압의 한 마디보다는 결과로 보이겠다. 내가 LG 사령탑을 맡고 넥센전 상대전적이 매우 좋다. 마찬가지로 개막전 우리 LG가 꼭 이긴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각오를 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어떤 집 살까? 최소한 이런 곳 뺍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