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결승포' 권희동 "'에이스' 니퍼트 상대로 홈런 쳐 기분 좋다"

스타뉴스
  • 잠실=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5.16 22: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권희동.
권희동.
NC 다이노스 권희동이 두산 베어스의 '에이스' 니퍼트를 상대로 결승 2점 홈런을 때려낸 것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NC는 1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과의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경기로 NC 2연패 사슬을 끊어냈다. 권희동의 활약이 결정적이었다. 권희동은 4회초 승부의 균형을 깨는 2점 홈런을 포함해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팀 승리에 앞장섰다.

경기 후 권희동은 "풀카운트 상황에서 런 앤 히트가 나왔다. 상대팀 에이스를 상대로 진루를 목적으로 스윙을 했는데 실투가 들어왔다. 타구가 정확하게 맞았던 것이 홈런으로 연결됐다. 상대팀 에이스에게 홈런을 쳐서 기분이 좋다. 선발이 좋은 두산을 상대로 첫 경기 시작이 좋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