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위메이드 "미르의전설 IP' 소송 소장 아직 미수령"

머니투데이
  • 박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5.18 07: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위메이드는 액토즈소프트가 '미르의전설IP' 관련 소송을 제기했다는 보도에 대해 "현재까지 소송에 대한 소장을 수령하지 못했다"며 "향후 구체적인 내용이 확인되면 재공시하도록 하겠다"고 18일 공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복된 집값 사과, 진부한 대책 발표…왜 지금 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