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주시, 에너지밸리 투자 1호 보성파워텍 나주공장 준공

머니투데이
  • 나주(전남)=나요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5.29 15: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나주공장 4차산업 세계적 기업될 것… 보성파워텍회장 포부

나주시 혁신산단에 빛가람 혁신도시 에너지 밸리 1호 투자기업인 보성타워텍이 100억원을 투자해 나주 공장을 준공하고 29일 기념식을 갖고 본격적인 생산에 나섰다.
나주시 혁신산단에 빛가람 혁신도시 에너지 밸리 1호 투자기업인 보성타워텍이 100억원을 투자해 나주 공장을 준공하고 29일 기념식을 갖고 본격적인 생산에 나섰다.
전남 나주시는 보성 파워텍이 나주 혁신산단에 최대 100억을 투자해 나주공장을 준공하고 29일 기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준공 기념식에는 임도수 보성파워텍 회장, 조환익 한국전력공사 사장, 임수경 한전KDN 사장, 김갑섭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행정부지사, 이기춘 나주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1970년 설립된 보성파워텍은 전력기자재 전문생산업체로, 한전의 전력산업 역사와 맥락을 같이해 성장했으며, 지난 2013년에는 한전 우수 협력사(KEPCO Trusted Partner)로 선정됐다.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으로 방글라데시 등에 송전철탑을 공급해 연 900만 달러의 수출액을 달성하는 등 해외에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나주시와 지난 2015년 3월에 투자협약을, 2016년 4월 나주공장 착공, 1년여 만에 변압기 및 개폐기 생산시설을 갖춰 이날부터 본격 가동에 나섰다.

나주공장에서는 배전설비용 개폐기, 에너지저장장치(ESS)용 전력변환시스템(PCS), 전기차 충전기, 변압기 제품을 우선 생산하고 이후 전기차용 배터리도 생산할 계획이다.

나주공장은 2020년까지 회사 총 매출액의 50%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며, 나주공장 준공은 에너지밸리 혁신산단 활성화와 지역 일자리 창출 등 에너지 신산업 기반 조성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임도수 보성파워텍회장은 “나주공장을 4차 산업의 세계적 기업으로 키워 낼 계획이며, 그 바탕에는 한전을 비롯한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가 중요하다”고 당부하며 “나주 지역 경제 발전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환익 한전사장은 축사를 통해“새로운 정부가 제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는 에너지신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 등 에너지밸리를 적극 육성할 것으로 알려졌다”며“한전도 에너지밸리에 2020년까지 ICT기업 150개사를 유치하고 300개 창업·벤처기업을 육성하는 등 에너지신산업이 집약된 스마트 시티를 조성, 제4차 산업혁명의 핵심 클러스터로 키우겠다”고 강조했다.

김갑섭 전남지사 권한대행은“전남도는 에너지산업 육성 10개년 계획을 통해 전남 스스로가 에너지산업의 시장이 돼 보다 많은 에너지기업들이 올 수 있는 여건을 만들고, 한전, 나주시와 함께 기업의 빠른 안착과 성공을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기춘 나주부시장은“보성 파워텍 나주공장 준공은 나주시가 혁시 에너지 도시로 한 뼘 더 성장하는 성장판 같은 역할을 했다”며”4차 산업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나주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 말했다.

현재 나주 혁신산단은 59개 업체와 분양계약을 체결했고, 이 가운데 12개 기업은 재품 생산을, 19개 기업은 설계 또는 착공 중에 있는 등 혁신산단이 에너지산업 전초기지로서 면모를 갖춰가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번 충전에 800km 주행…'꿈의 배터리' 韓 어디까지 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