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양성우, 오른 무릎 타박상으로 교체..아이싱 치료 중

스타뉴스
  • 대전=김지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5.30 20: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양성우.
양성우.
한화 이글스 양성우가 오른 무릎에 공에 맞고 교체됐다.

양성우는 30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9번 타자 및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양성우는 5-0으로 앞선 5회말 1사 1, 2루에서 타석에 들어섰다. 이때 문제가 발생했다. 두산의 세 번째 투수 이영하의 공에 오른쪽 를 맞고 쓰러졌다. 통증을 호소한 양성우는 좀처럼 일어나지 못했다. 결국 양성우는 부축을 받고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한화 관계자는 "양성우가 오른쪽 무릎 아래쪽에 타박상을 입었다. 보호 차원으로 교체했고 현재 아이싱 치료 중이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