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컨페드컵] '호날두 결승골' 포르투갈, 개최국 러시아 1-0 제압!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6.22 09: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AFPBBNews=뉴스1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AFPBBNews=뉴스1
포르투갈이 호날두의 결승골을 앞세워 개최국 러시아를 제압했다. 멕시코도 '약체' 뉴질랜드에 역전승을 거뒀다.

포르투갈은 22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스파르타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러시아와의 '2017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컨페더레이션스컵' A조 2차전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포르투갈은 1승 1무(승점 4점)를 기록, 멕시코에 다득점에서 밀리며 조 2위가 됐다. 반면 러시아는 1승 1패(승점 3점)로 조 3위에 자리했다.

포르투갈은 전반 시작 9분 만에 선제 결승골을 터트렸다. 득점의 주인공은 호날두였다. 게레이로가 왼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문전으로 쇄도하던 호날두가 헤더로 마무리했다. 골 냄새를 맡는 호날두의 공격 본능이 빛난 순간이었다.

전반을 0-1로 뒤진 채 마친 러시아는 후반 들어 반격에 나섰다. 러시아는 볼 점유율을 높여가며 경기를 이끌었으나 결정적인 기회를 잡는 데에는 실패했다. 결국 포르투갈이 웃었다.

아울러 같은 날 멕시코는 러시아 소치의 피시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2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멕시코는 전반 42분 크리스 우드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고개를 숙였다. 하지만 후반 9분 라울 히메네스가 동점골을 터트린 뒤 후반 27분 오리베 페랄타가 결승골을 성공시키며 2-1 역전승의 마침표를 찍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