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T, 영상통화로 베트남과 한국 가족 잇다

머니투데이
  • 김세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7.02 09: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T-KT노조 베트남 호치민서 글로벌 봉사활동…한국이주 여성, 현지 가족들과 영상통화

베트남 현지 가족들이 한국에 사는 가족들과 영상으로 서로의 안부를 확인하는 모습 /사진제공=KT.
베트남 현지 가족들이 한국에 사는 가족들과 영상으로 서로의 안부를 확인하는 모습 /사진제공=KT.
KT (24,200원 상승100 0.4%)가 베트남 글로벌 나눔활동의 일환으로 한국에 이주해 온 베트남 여성들과 고향에 있는 가족들이 영상으로 안부를 확인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KT와 KT노동조합은 지난 달 25일부터 베트남 호치민에서 6일 간 글로벌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한국에 이주해 온 300여명의 베트남 여성과 1900여명의 베트남 현지 가족들이 영상통화로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고 2일 밝혔다.

6년째인 KT의 베트남 글로벌 나눔활동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여성가족부와 전국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통해 선정된 국내 37가족 340명과 베트남 현지 가족들이 참여했다.

올해는 수도 하노이가 아닌 호치민에서 영상통화를 실시해 그동안 참여하지 못한 베트남 남주지역 출신 이주자들이 가족과 상봉했다.

우리나라 부천으로 시집을 온 '레티키옹'씨를 영상으로 만난 호치민의 아버지 '레반키' 씨는 "한국으로 간 딸이 늘 걱정됐는데, 오늘 TV로 생생하게 만나서 즐거웠다"며 "손자, 손녀들을 생생하게 볼 수 있어서 기뻤다"고 말했다.

KT는 이번 행사를 위해 베트남과의 전용망 회선을 직접 개설했으며, 국내 지역본부 13개에도 영상회의 시스템을 갖춰 베트남에서 이주해 온 분들이 가족들과 영상으로 안부를 주고받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아울러 영상상봉행사에 참여한 베트남 가족들을 하노이로 초청해 1박2일 하노이 시내관광 프로그램 및 문화행사도 진행했다.

정윤모 KT 노동조합 위원장은 "노사가 함께 참여하는 글로벌 봉사활동을 6년 동안 지속해 왔다"며 "이런 활동이 양국 간 민간관계에 한 몫을 담당하고, 우리 사회의 다양한 구성원들이 함께 잘 사는 초석이 되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