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영남대, 국제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개최

대학경제
  • 문수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7.07 14: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영남대학교가 오는 13~15일 경산캠퍼스에서 PRIME 국제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를 개최한다.

22회째를 맞이한 이번 대회에는 태국 라자망갈라왕립공학대학교, 쭐랄롱꼰대학교, 싱가포르 폴리테크닉 등 해외 3개 대학을 비롯해 총 24개 대학에서 34개 팀이 참가한다.

대회 첫날인 13일 오전 9시 참가자 등록을 시작으로 오전 10시부터 차량 디자인의 독창성, 안전성, 정비용이성, 대량생산성 등을 겨루는 정적 검사 및 제동력 기본 검사와 룰 미팅 등을 진행한다.

둘째 날 오전 9시에는 대운동장에서 출전팀 전원과 자원봉사자, 후원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개회식을 갖고 대운동장 및 학교 주변도로에서 참가팀의 카퍼레이드가 펼쳐진다. 오후에는 가속력, 최고속도, 견인력, 바위타기 등 동적 검사를 실시한다.

이어 15일에는 대회의 하이라이트인 내구력 테스트가 영남대 정수장 뒷산 3.5km 오프로드 트랙에서 펼쳐진다.

종합우승팀에는 우승기, 트로피를 비롯해 상금 400만 원이 주어지고 대회결과는 미국자동차기술자협회(SAE) 공식홈페이지와 출판물을 통해 전 세계에 공표된다.

경기위원장인 영남대 자동차기계공학과 황 평 교수는 "자동차설계에서 제작까지 학생들이 직접 연구하고 작업한 성과를 선보이는 축제의 현장이 될 것"이라며 "결과와 순위에 관계없이 강의실에서 배운 이론과 대회를 통한 현장경험이 소중한 자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제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대학생이 직접 만든 자동차로 경연을 펼치는 대회로 지난 1996년 처음 영남대에서 시작됐다. 이후 지난 2001년 미국자동차기술자협회의 승인을 받고 국제대회로 승격해 매년 영남대에서 개최하고 있다.
영남대, 국제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 개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