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6연승' LG 양상문 감독 "선수들 끝까지 최선 다했다"

스타뉴스
  • 대구=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43
  • 2017.07.21 22:5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LG 양상문 감독.
LG 양상문 감독.
LG 트윈스가 연장 11회 엄청난 집중력을 뽐내며 6연승을 질주했다.

LG는 21일 대구에서 열린 2017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서 10-4로 크게 이겼다. 연장 11회초에만 8점을 뽑았다. 투수로 타석에 선 정찬헌이 2타점 적시타를 치는 보기 드문 장면도 나왔다. 선발투수 차우찬은 승리투수가 되지는 못했지만 8⅓이닝 1실점(비자책)으로 호투했다.

경기 후 양상문 LG 감독은 "9회에 마무리를 하지 못한 점은 아쉽지만 선수들은 끝까지 열심히 했다. 선수들이 전체적으로 잘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