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세계百 '청년농부' 생산 농수산물 판매

머니투데이
  • 박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8.20 11: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오는 24일까지 '청년농부 프로젝트2' 펼쳐…무항생제 한우, 특허 자반고등어, 천일염 등

신세계百 '청년농부' 생산 농수산물 판매
청년농부들이 자신만의 노하우로 생산한 농·축·수산물과 특산물을 신세계백화점에서 선보인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4일까지 본점 지하 1층 식품행사장에서 전국 각지 청년 농부들의 농·축·수산물과 특산물을 선보이는 '청년 프레시 마켓'(Fresh Market) 2탄을 펼친다고 19일 밝혔다.

신세계는 지난해 6월 미래 농업 시장 활성화를 위해 '청년 농부의 꿈' 프로젝트를 처음 선보였다. 그 결과 계획매출 대비 두 배에 달하는 실적을 기록하는 등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행사에 참여해 해남지역 차(茶)를 선보이는 김대슬 청년은 "지난해 신세계 청년 농부 프로젝트 참여 후 입소문이 나 타 유통업체에서도 행사 문의가 왔을 뿐만 아니라, 인터넷을 통해 정기적으로 구매하는 고객도 크게 늘었다"고 말했다.

총 19명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무항생제 한우, 특허 받은 자반고등어, 천일염 등을 선보인다. 7명의 청년이 새롭게 참여, 지난해보다는 4명 늘어났다.

신세계는 향후 보다 많은 청년들에 판로를 제공하기 위해 행사를 매년 정례화할 예정이다. △경기도 안성에서 친환경 무항생제 축산물 인정을 받은 홍주농장의 한우 △특허 받은 함초를 이용해 간을 한 충남 자반고등어 △충남 서산에서 4대째 이어오는 옹기바닥염전에서 만든 천일염 △강원 정선에서 우수농산물 'GAP 인증'을 받은 곤드레 장아찌, 냉동 곤드레 등이 올해 새롭게 선보여진다.

올해 처음으로 청년 프레쉬 마켓에 참여하는 양념육 전문 벤처기업 '청년푸줏간' 대표 윤혜란씨는 "소자본 창업으로 판로확보가 어려워 그 동안 온라인 유통에만 의존해왔다"며 "이번 행사를 더 많은 소비자들과 만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삼고 싶다"고 말했다.

더불어 지난해 행사에서 인기가 높았던 땅끝 해남 수미다정 농장에서 김대슬씨가 만든 뽕잎차·돼지감자차·우엉차를 비롯 청청지역 완도에서 어획한 전복·다시마·김·미역, 제주 토박이 청년 부경돈씨가 대대로 내려오는 농사기법을 토대로 재배한 고당도 밀감 등도 다시 한 번 만나볼 수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해 도시에서 농촌으로 귀농을 한 인구수는 약 50만명으로 2015년 대비 7.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해 전체 귀농 인구 중 절반인 50.1%가 30대 이하 젊은 층으로 해마다 '청년농부'가 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상무는 "지난해 첫 행사를 통해 판로확대에 고민하는 전국의 많은 청년 농부들에게 큰 도움이 됐다는 것을 전해 듣고 뿌듯함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청년농부들을 위해 다양한 고객을 가진 백화점 판로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청년농부들이 최대한 많은 수익을 낼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