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스코대우, 9월 미얀마 호텔 개장

머니투데이
  • 강기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08.20 11:4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오는 9월1일, 미얀마 경제 중심지 양곤에 5성급 호텔 개장

오는 9월1일 개장 예정인 미얀마 양곤 호텔 전경. /사진제공=포스코대우.
오는 9월1일 개장 예정인 미얀마 양곤 호텔 전경. /사진제공=포스코대우.
포스코대우 (14,000원 상승150 1.1%)는 9월1일 미얀마 양곤에 호텔을 개장하고 호텔 사업을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미얀마 경제 최대 중심지인 양곤시 인야 호수에 인접한 호텔은 5성급으로, 연면적 10만4123㎡, 15층 규모의 고급호텔 1동(총 343실)과 29층 규모 장기 숙박호텔 1동(총 315실)을 포함해 컨벤션센터, 레스토랑, 수영장 등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다.

이번 호텔 프로젝트 입찰부터 개발과 운영까지 전 과정을 총괄해 온 포스코대우는 프로젝트 주관사로서 호텔 사업전반을 관리하고, 롯데호텔은 ‘롯데호텔 양곤’이라는 이름으로 호텔 위탁운영을 맡게 된다.

2012년 미얀마 정부로부터 호텔 부지 토지 사용권을 확보한 포스코대우는 2014년 1월 시공사인 포스코건설, 호텔운영사인 롯데호텔, 그리고 재무적 투자자인 미래에셋대우 및 현지 파트너사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현지 운영 법인인 ‘대우아마라’를 설립해 4년간 호텔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포스코대우는 양곤 호텔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함으로써, 이전 베트남 하노이 대우호텔을 비롯해 중국, 불가리아 등 해외 각지에서 호텔사업을 운영한 노하우를 갖춘 호텔사업 디벨로퍼로서의 능력과 기술력을 입증했다고 설명했다.

김영상 포스코대우 사장은 “미얀마 호텔은 회사가 그동안 미얀마에서 보여준 우수한 사업 역량을 인정받은 결과물”이라며 “앞으로 해외무역 및 자원개발 사업뿐만 아니라 전략적 해외 부동산 개발 등 신사업 개발을 통해 지속적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대우는 미얀마 가스전을 운영 중이며, 미곡종합처리장 투자로 식량사업에 진출하고, 쉐타옹 70MW 가스복합화력발전소 건설 프로젝트를 추진하는 등 미얀마 사업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