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강스템바이오텍, 獨 헤라우스메디컬과 골관절염 치료제 공동개발 계약

머니투데이
  • 이원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48
  • 2017.09.07 17: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강스템바이오텍 (6,250원 상승220 -3.4%)은 독일 헤라우스메디컬(Heraeus medical)과 골관절염 치료제에 대한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헤라우스메디컬은 연매출 30조원에 달하는 헤라우스그룹 계열사로, 의료 및 제약 사업을 담당하는 헬스케어 전문기업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인공관절에 사용되는 골시멘트 의료기기 등을 제조·판매하고 있으며, 2015년 'BioTime'의 자회사 'OrthoCyte'와 인간 배아 전구세포 기술 기반의 치료제 개발 및 글로벌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양사는 향후 강스템바이오텍의 제대혈 줄기세포 기술을 활용한 골관절염 치료제 개발을 위해 국내에서 임상 1상 및 2a상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임상시험 결과에 따라 헤라우스메디컬에 '라이선스 아웃'(기술 수출)을 진행하고, 한국과 중국 등 아시아 시장에 공동 진출할 예정이다.

강스템바이오텍은 공동 개발 중인 골관절염 치료제가 줄기세포의 연골 분화 및 재생을 촉진하는 유도체 등이 첨가돼, 기존 제품에 비해 탁월한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스템바이오텍 관계자는 "국내 줄기세포 치료제 업체가 유럽의 대형 바이오 기업과 공동개발 계약을 맺은 첫 번째 사례"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골관절염 시장은 인구 고령화 및 생활습관의 서구화 등으로 성장하는 추세"라며 "수술 없이 사용 가능한 치료제를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강스템바이오텍은 이외에도 주력 제품인 아토피 치료제 등 면역질환 치료제 사업 부문에서도 글로벌 제약사와 협업을 추진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대재해법 시행 한국은 안가요" 외국인 임원들도 손사레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