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2017 국감]이찬열 "로봇산업진흥원 총원 64명에 58명 퇴직, 기네스북감"

머니투데이
  • 세종=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0.17 16: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300 어록] 총원 64명 한국로봇산업진흥원 2013년부터 58명 퇴직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국민의당 이찬열 의원. 2017.10.12.   yes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뉴시스】홍효식 기자 = 국민의당 이찬열 의원. 2017.10.12. yes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찬열 국민의당 의원이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직원들의 퇴사가 빈번한 것에 대해 "총원 64명인데 3~4년간 58명 퇴직한 건 기네스북에 나올 수 있다"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17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지적했다. 이 의원이 한국로봇산업진흥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진흥원은 지난 8월 기준 총원 64명인 기타공공기관이다. 그러나 2013년 9월부터 퇴직자 현황을 제출받은 결과 58명이 퇴직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46명이 개인사유를 이유로 퇴사했다.

이 의원은 "조사 결과 상당히 부조리한 행태들이 다수 드러났다"며 "정규직 전환과 승진, 인사 문제와 관련해 기준도 불투명하고 간부 평가에 따라 좌지우지되면서 직원들의 불신이 높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무슨 이 공공기관이 이렇냐"며 "총원 64명에 3~4년간 58명 퇴직은 기네스북에 나올 수 있다, 이해하지 못하겠다"고 날을 세웠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