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다음달 베트남 APEC에서 시진핑과 정상회담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0.31 10: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10~11일 APEC 정상회의.. 사드 문제 실마리 찾으며 회담 마련

【베를린(독일)=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지난 7월6일 오전(현지시간) 베를린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한-중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17.07.06.   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베를린(독일)=뉴시스】전진환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지난 7월6일 오전(현지시간) 베를린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한-중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17.07.06. phot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다음달 10일부터 11일까지 베트남 다낭에서 진행되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서 양자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번 정상회의는 한·중 양국관계 개선을 위한 합의가 이뤄짐에 따라 마련됐다. 합의문에는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와 관련된 양국 간 불편한 관계를 정리하고 이후 새롭게 한·중관계를 발전적으로 전환한다"는 취지의 내용이 포함됐다.

문 대통령과 시 주석의 정상회담은 지난 7월 이후 약 4개월 만이다. 양국정상은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맞아 지난 7월6일 독일 베를린에서 양자 정상회의를 가졌던 바 있다. 사드 문제에 해결의 실마리를 찾은 시점에서 두 정상이 논의할 의제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경제협력, 북핵문제 등이 테이블에 올라올 것으로 보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