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영남대 컴공 1회 졸업생, 발전기금 1천만 원 기탁

대학경제
  • 심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0.31 12:1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영남대 컴공 1회 졸업생, 발전기금 1천만 원 기탁
영남대학교는 최근 컴퓨터공학과 1회 졸업생인 ㈜컴퓨터메이트 서상인 대표가 후배들을 위해 발전기금 1천만 원을 모교에 기탁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30일 서상인 대표는 영남대 컴퓨터공학과를 찾아 대학에서 열리는 SW 경진대회 및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 등에 써달라며 1천만 원을 전달했다.

서 대표 지난해 1천만 원 기탁에 이어 2년째 후배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서 대표는 "후배들이 창의적인 역량을 키워 사회로 진출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회가 되는대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 대표는 영남대 전산공학과(현 컴퓨터공학과) 85학번 출신으로 IT 서비스 전문 기업인 ㈜컴퓨터메이트를 창업해 중국과 일본에 지사를 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그는 금전적 지원뿐만 아니라 대학과의 산학협력은 물론, 후배들에게 창업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재능기부에도 앞장서고 있다. 영남대 컴퓨터공학과와 ㈜컴퓨터메이트는 지난해 협약을 체결하고 현장실습 교육, 공동·위탁연구, 세미나·워크숍을 통한 최신 기술 및 산업 동향 정보 공유 등을 위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추진 중이다.

조행래 학과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후배들을 위해 큰 도움을 주셔 감사하다"며 "1회 졸업생이자, 회사를 성공적으로 이끌고 있는 선배 기업인으로서 후배들에게 훌륭한 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후배들이 사회에서 제 역할을 하길 바라는 선배 뜻을 새겨 대학에서도 학생들을 열심히 가르치고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