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롯데푸드, 육가공 HMR '라퀴진' 내년 400억 브랜드로 키운다

머니투데이
  • 박상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7.11.22 09:5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라퀴진 제품라인업/사진제공=롯데푸드
라퀴진 제품라인업/사진제공=롯데푸드
롯데푸드 (386,500원 상승1500 -0.4%)가 육가공 기반 HMR(가정간편식) 브랜드 '라퀴진'의 제품 라인업을 확대해 내년까지 매출을 400억원 이상으로 키우겠다고 22일 밝혔다.

라퀴진은 프랑스어로 '훌륭한 요리'라는 뜻으로, 레스토랑 등 전문점에서 인기가 높은 메뉴를 HMR로 제품화한 브랜드다. 지난해 말 론칭한 라퀴진은 올해 1~10월 매출이 200억원을 돌파했다.


롯데푸드는 함박스테이크, 로스트햄, 오븐치킨, 치즈스틱 등을 지속 출시한 데 이어 신제품 '라퀴진 새우통살 스틱'을 내놓았다. 이 제품은 냉동 간식으로 살아있는 통새우살을 넣어 씹히는 맛을 살렸다. 치즈스틱처럼 간편하게 먹을 수 있고, 빵 사이에 넣어 '새우버거'로도 만들어 즐길 수 있다.

롯데푸드는 기존 라퀴진 제품의 리뉴얼에도 집중하고 있다. 최근 출시된 '라퀴진 로스트햄 360g'은 대표 제품이었던 '라퀴진 로스트햄'을 새로운 패키지로 리뉴얼한 제품이다. 3개의 120g 소용량햄으로 별도 포장돼 있어 필요에 따라 나누어 쓰기 편리하도록 구성했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식생활이 고급화되면서 레스토랑이나 전문점의 맛을 가정에서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 수요는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며 "앞으로도 레스토랑 품질의 요리를 간편히 즐길 수 있는 경험을 선사하며 라퀴진을 롯데푸드의 주력 브랜드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여의도 통개발' 접었다..시범아파트 35층 재건축 승인할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